메뉴 건너뛰기
  • 예금주 : (주)일학
    국민은행
    475801-01-252391
    농협
    351-1092-8277-73
    •   
    • > 조황, 조행기 > 화보조행기 > 자연지

    자연지

    자연지 보기
    안성 설동낚시터
    자연지 보기
    작성자 : 에이케이 등록일 : 2019.05.31 조회수 : 768

    DSC_0064.JPG

     

    안성 설동낚시터

     

    일시: 2019년 5월 25일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01.JPG

     

    경기도 안성시 죽산면 용설리

     

    설동낚시터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12.JPG

     

    이번 주는

     

    국내 유일

     

    사계절 역돔낚시의 메카!!!

     

    안성 설동낚시터를 방문합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16.JPG

     

    설동낚시터는

     

    노지면적 3.000평

     

    하우스 200평 규모의 아담한 저수지로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13.JPG

     

    옛 지명

     

    "저티소류지"라고도 불리며

     

    차령산맥 7부능선

     

    산박골산과 죽림산 사이에

     

    자리하고 있어

     

    반딧불이 서식할 만큼

     

    수려한 경관과 맑은 물색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64.JPG

     

    틸라피아 역돔의

     

    역동적이면서도 화려한 몸부림.

     

    파워풀한 손맛을 자랑하는 곳으로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70.JPG

     

    대한민국에서는

     

    이곳보다

     

    확고히

     

    역돔낚시터로 자리 잡은 곳은 없을듯합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79.JPG

     

    중앙아프리카가 원산지인

     

    역돔은

     

    열대와 아열대가 주요 서식지로서

     

    적수온은

     

    20도에서 32도 범위이며

     

    10도 이하의 수온에서는

     

    견디지 못하고

     

    폐사하게 된다고 하는데요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40.JPG

     

    우리나라 자연 수계에서는

     

    수온이 오르는

     

    6월에서

     

    찬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9월까지가

     

    역돔낚시의 적기라고 하며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48.JPG

     

     지금의 시기는

     

    보통

     

    산란기로 접어들어

     

    수컷이 바닥에 어집을 형성하고

     

    암컷을 유인하여

     

    산란을 하는 시기로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61.JPG

     

    별다른

     

    미끼 없이

     

    빈 바늘에 바닥을 끌며

     

    어집을 찾아

     

    공략하는

     

    낚시 패턴과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29.JPG

     

    저부력 찌를 이용한

     

    집어낚시가

     

    마릿수 조과에 유리하다고 하네요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10.JPG

     

    입질 패턴은

     

    긴대보다는

     

    2.0칸 기준의 짧은 대가 유리하며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38.JPG

     

    떡밥을 달아 캐스팅 후 가라앉는 도중

     

    떠오른 역돔은

     

    떡밥을 따라 가라앉으며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94.JPG

     

    20 ~ 30초 내에

     

    찌를

     

    살짝 빨고 들어가거나

     

    살짝 올리거나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099.JPG

     

    또는

     

    옆으로 질질 끄는 듯한

     

    다양한 형태의 입질을 보여주며

     

    찌의 움직임이

     

    이상하다 싶으면

     

    챔질해 주는 것이 조과에 유효하다고 합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80.JPG

     

    이렇게

     

    관리실에 들러

     

    역돔의 생태관련 정보와

     

    역돔낚시에 필요한 소품 등을

     

    구비하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70.JPG

     

    더 어두워지기 전에

     

    채비를

     

    서두릅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45.JPG

     

    찌는

     

    관리실에서 판매하는

     

    저부력 설동찌를

     

    준비하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52.JPG

     

    목줄 길이는

     

    붕어 채비보다

     

    조금 더 길게

     

    12cm ~ 15cm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164.JPG

     

    오늘도

     

    역시나

     

    한국낚시채널 FTV "낚시가 묘하다"

     

    진행자이신

     

    김형규 프로님과 함께 하였구요.

     

    감쟈님도 함께 하였네요.^^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00.JPG

     

    김형규 프로님은

     

    역돔낚시를 해 본 경험이 있어

     

    빠르게

     

    어집을 찾아 공략하며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06.JPG

     

    일행들보다도

     

    먼저

     

    역돔의

     

    파워풀한 손맛을 보고 계셨구요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15.JPG

     

    감쟈님은

     

    어집을 찾아

     

    이곳저곳을 헤매다..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19.JPG

     

    찌의 한마디

     

    혹은

     

    반톱정도 올리는 미약한 입질에

     

    챔질하여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23.JPG

     

    파이팅 넘치는

     

    역돔의

     

    짜릿한 손맛을 보셨다고 하네요.^^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45.JPG

     

    어느새

     

    해는

     

    저물어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53.JPG

     

    이제는

     

    은하수에

     

    불을 밝힐 시간이 다가옵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58.JPG

     

    아직

     

    필자는

     

    역돔의 짜릿한 몸맛을 느껴보질 못했는데

     

    언제쯤

     

    틸라피아의

     

    미약한 입질이 찾아 올런지..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69.JPG

     

    고대하고 고대하던 순간!

     

    깜빡깜빡하고

     

    찌톱

     

    한마디가 빨려 내려가는 입질!!!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71.JPG

     

    역시나

     

    필자는

     

    역돔보다는

     

    이~따만한 향어가

     

    더욱

     

   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.ㅋㅋ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74.JPG

     

    그렇게

     

    어둠은 찾아오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292.JPG

     

    설동낚시터의

     

    밤은

     

    깊어 갑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303.JPG

     

    자정을 넘어서는 시간에도

     

    일행들에게

     

    간간이 찾아 오는

     

    입질에

     

    지난 밤이 심심치는 않았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309.JPG

     

    어느새

     

    시간은 흘러

     

    이제는

     

    철수를 서둘러야할 시간입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370.JPG

     

    형님.

     

    12시간 지났어요.

     

    이제

     

    그만

     

    철수하자구요.^^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363.JPG

     

    그렇게

     

    이번 주는

     

    깊은 산속에 자연 휴양림과 같은

     

    안성 설동낚시터를 찾아

     

    생소하지만

     

    생소하지만은 않은

     

    역돔낚시에 도전해 보았습니다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341.JPG

     

    비록

     

    역돔의 미약한 입질에

     

    많은 마릿수의 조과는 아니지만

     

    또다른

     

    낚시 장르의

     

    매력을

     

    느낄수 있었던 시간.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DSC_0376.JPG

     

    그래서

     

    언제나 낚시는

     

    즐겁고

     

    설레고

     

    낚시는 묘하다.^^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 

    목록
    자연지 이전,다음
    이전글 일산꾼의 피싱 다이어리 - 전남 광주 황룡강
    다음글 모월지



      [에이케이님의 다른글]   + 전체 : 0    페이지 : 1/0
    자연지
   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
    등록된 게시물이 없습니다.


  • 회원가입   ID/PW찾기
    • 로그인안내
    • 최근 1년간 미접속 회원은 비밀번호 찾기를 하거나 고객센터로
      전화 주세요

    최신입고상품

     
     
    •  

고객센터

02-2203-1733

예금주 : (주)일학
국민은행
475801-01-252391
농협
351-1092-8277-73